메뉴 건너뛰기

오디오라이프

Studer A730 회춘기?

2018.10.11 15:37

성기서 조회 수:680

A730.jpg


추석 연휴 전에 노병 Studer A730의 소리가 마음에 들지 않아,

평소 제 오디오를 잘 고쳐주는 분에게 가져다 주고는 한 마디 했습니다!

"요거 좀 젊고 땡글땡글한 소리가 나게 부품좀 갈아주실 수 있나요?"


"있긴 있는데, 했다가 소리가 맘에 안 드시면 별소리 다 들을까봐 전 못하겠습니다!!!"


"주인은 나니까... 그에 대한 책임도 내가 집니다! 염려 마시고 바꿀 수 있는 건 다 바꿔주세욧!"


"두 말 하시기 없습니다?"


"그럼요!!!"

추석 연휴가 끝나고 
"다 됐습니다!"라는 쪽지가 왔길래 냉큼 달려가서 모셔왔습니다. ^^


"소리요? 80 노인이 30 청년으로 바뀐 듯합니다. ^^" (여러분, 이거 다 자뻑인 거 아시지요? ^^)

여하간 개조 맡기기 전에는 바이얼린 소리, 피아노 소리 등등 모조리 수 백 미터 깊이의 동굴에서 올라오는 애매한 소리였는데......... 지금은 "이게 웬 횡재냐?" 싶은 생각이 떠나질 않습니다.


혀서, 개조한 양반에게 물었습니다. 

"뭘 바꾸신 겁니까?

"아날로그 부에 있는 전해콘덴서 8개를 탄탈 콘덴서로 바꿨습니다!" 


Studer A730 소리가 마음에 안 드는 분들은 한번쯤 시도하셔도 좋을 듯합니다.

(얼마 들었느냐구요? 사임당 2분 모셨습니다. ^^) (20년 넘게 아는 분이라 많이 깎아주신 듯...합니다. ^^)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수
3092 오늘도 좋은소리 듣고 있습니다. [8] file 박성준 2019.03.30 591
3091 추가합니다 [4] file 김보영 2019.03.30 403
3090 오늘 사진입니다. [6] file 박성준 2019.03.30 429
3089 오늘 하뮤오프모임 후기 [3] 박성준 2019.03.30 354
3088 후배 시스템 [5] file 김보영 2019.03.29 531
3087 막간에 방앗간 뒤지다가 [3] file 김보영 2019.03.26 486
3086 턴테이블 받앗는데 박스 크기가 당황스럽습니다 [3] 노하석 2019.03.21 610
3085 제안: 오랫만에 오프라인 모임. [15] 양훈모 2019.03.19 621
3084 여름의 끝 [3] file 김보영 2019.03.13 494
3083 간만에 죤네 갔더니 [2] file 김보영 2019.03.05 624
3082 아름다운 루체른에서 만드는 [3] file 김보영 2019.02.28 568
3081 음악의 기본..그리고 카트리지 [7] file 박성준 2019.02.26 677
3080 thrax t/t [8] file 김보영 2019.02.26 440
3079 모노음악 [4] file 박성준 2019.02.21 541
3078 takatsuki TA-S01 [3] file 김보영 2019.02.21 423
3077 최고의 명반 명연주. [7] 이정균 2019.02.19 757
3076 중독 [9] file 박성준 2019.02.19 516
3075 마스타 혼 시스템 [7] file 김보영 2019.02.18 531
3074 이 방법으로 해 보세요 [2] file 김보영 2019.02.12 476
3073 만원의 행복 [8] file 박성준 2019.02.12 46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