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나의오디오

요즘 듣는 시스템(Wilson/Goldmund/Burmester)

2007.02.20 13:02

서상원 조회 수:11099 추천:24



자주 바뀌는 시스템이라 소개 의미가 없지만^^  현재 집에서 운용하는 시스템을 소개해 봅니다.
아파트라는 리스닝 공간의 한계로 대형 시스템을 자제해 왔지만 모험삼아 시도해 본 조합입니다.

P1000614.JPG 2개월전까지 윌슨오디오 와트퍼피7을 울리다가 동사의 그랜드슬램 시리즈3로 바꿔봤습니다. 두 스피커를 비교해 보면 형, 아우가 아닌 전혀 다른 느낌을 준다는 것이 신기합니다. 음색도 많이 다른것 같고 특히 그랜드슬램은 와퍼7이 억지로(?) 소리를 냈었다는 것을 일깨워줍니다. 그만큼 울림새가 여유롭다는 것이죠. 6-7년전에 사용했던 시리즈2에는 주로 오디오리서치 대형 앰프를 매칭, 대구경 더블우퍼와 진공관앰프의 속성상 빠른 반응이 아쉬었던 경험을 참고로 현존 앰프중 가장 반응이 빠른 골드문트 최신형 앰프(22S+Telos600)를 매칭해 봤습니다. 이전에 사용했던 22M+29.4M 조합보다 구동력의 개선은 물론 더욱 스피드하고 음의 이탈감이 뛰어나 좁은공간임에도 그램드슬램의 저역은 그리 답답한 느낌은 들지 않습니다.


P1000615.JPG골드문트 22 시그니처 모델은 22M의 전원부를 분리해서 한층 업그레이드 시킨 한정생산(100대) 모델이라기에 제품이 나오기만을 기다려 왔는데 역시 기대를 충족하고 있습니다. 그동안 골드문트 프리앰프에서는 채용해 오지 않았던 입출력 밸런스 단자를 도입한 첫번째 제품으로 타 제품과의 범용성을 높였고 내부회로도 22M의 업그레이드 버전이 아닌 완전 새롭게 설계됐으며 궁극의 아날로그를 추구하는 유저를 위한 모델로 높은 볼륨단에서 최적의 소리가 나오도록 게인을 낮춰 설계한 점이 눈에 띕니다. 골드문트 특유의 상큼달콤함(?)과 청명함, 고운 입자감이 두드러지며 여기에 매칭한 CDP는 버메스터의 플래그쉽 모델 969&970SRC 분리형으로 음감이 부드럽고 음의 심지가 깊으며 에너지감도 좋습니다. 최고의 아날로그 시스템이 부럽지 않은 소리... 만듬새가 또한 예술입니다.



P1000620.JPGP1000618.JPG

P1000633.JPGP1000630.JPG


최근 아날로그 시스템에도 관심을 쏟고 있습니다. 턴테이블만 4대를 수집(?)했으나  실제 사용은 한 두대 하기도 바쁘네요^^  개인적으로 하이엔드의 최고 턴은 SME 30/2라는 편견이(?) 있었는데 최근 우연히  AVID Acutus라는 ADP를 한대 더 들였습니다. 사진에서 보는 것처럼 시각적인 만족을 얻기 위한 것이 주목적이었으나 음질도 SME 30/2  못지않은 즐거움을 줘 만족하고 있습니다. 여기에 버메스터 풀 시스템을  별도의 룸에서 운용하고 있습니다. 808mk5 + 909+ B50 (B99)+ SME30/2 +  골드문트 CDP(20M+38D). 지금은 골드문트 시스템과 소스기를 맞바꿔서 들어보고 있는 중입니다. 골드문트와는 또 다른 부류의 하이엔드 음이라고 할까요? 이밖에 버메스터 032 인티 & 961 스피커 & 931 튜너 등으로 별도의 서브시스템을 운용중입니다. 주로 튜너의 FM 93.1을 고정하는데 굵직하면서도 해상력은 뛰어나 아나운서의 멘트에 힘이 실린 또랑 또랑한 음을 들려줍니다.
최근 다시 잠깐 듣다가 정리한 FM Acoustics는 자연스럽게 풀어주는 능력이 탁월하지만 너무 화려하고 이쁘게 다듬어 놓은 듯한(착색된?) 소리가 쬐금은 거슬리더군요.  제 오디오의 마지막은 FM으로 생각했는데....ㅠㅠ
개인적으로 오디오계의 팔방미인은 없다고 단언합니다.^^

P1000580.JPG

(제 1 시스템- 아파트 거실에서 운용중)
스피커 : Wilson Audio X1 Grand slamm S-3
앰프 : Goldmund 22시그니처 & 텔로스 600.
아날로그 : Avid 아쿠터스 골드 & SME V골드 + 벤즈 마이크로 포노이큐 및 LP-Ebony 카트리지 외
디지탈 : Burmester 969 & 970 SRC,
케이블 : 실텍, 골드문트, 버메스터실버, 노더스트 외

(제2 시스템- 사무실에 딸린 창고(?)에서 운용중)
스피커 : Burmester B50, B99
앰프 : Burmester 808mk5(phono module 포함) & 909.
아날로그 : SME 30/2 & V암 + 클리어오디오 디스커버리, 오르토폰 쥬빌리 외
디지탈 : 골드문트 36+, 38D & 20, 10P+
케이블 : 버메스터실버, 킴버, 노더스트 외

(기타 서브용)
스피커 : 버메스터 961mk2, Goldmund 미니 로고스 액티브, ATC 7
앰프 : 버메스터 032 인티 + 골드문트 28M, Job 외
아날로그 : 버메스터 931 튜너, 린(LP-12 + Ekos + Lingo + Linto +Arkiv) 레가 25 + 라이라 헬리콘 외
디지탈 : 스튜더 D731, 골드문트 18D 등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수
199 c 40 하크니스.. [8] file 장기찬 2008.11.15 13213
198 이사하고 세팅 끝냈습니다. [15] file 이선모 2007.04.19 11737
197 제 시스템 올려봅니다. [20] file 이주일 2009.10.08 11701
196 저의 시스템입니다. [2] file 윤융삼 2008.11.01 11292
» 요즘 듣는 시스템(Wilson/Goldmund/Burmester) [12] file 서상원 2007.02.20 11099
194 CDP&ADP를 바꿨습니다. [18] file 서상원 2008.02.22 10712
193 오디오 업그레이드 했습니다. [23] file 백은수 2006.12.30 10576
192 아마티와 첼로로 이루어진 시스템 [12] file 김태우 2008.05.05 10416
191 초보가 겨우 꾸린 오디오입니다. 조언 부탁드립니다. [12] file 김기웅 2006.03.10 10396
190 케이블질로 몇단계 업그레이드된 PCFI 소리 [4] file 백은수 2013.08.17 10352
189 대편성이 만족스런 스피커 [9] file 윤춘주 2008.09.03 10144
188 저의 최근 시스템입니다. [32] file 박성준 2010.10.17 9600
187 저희 집 오됴.. [13] file 이완근 2007.11.26 9532
186 다시 바꿔본 스피커 [8] file 서상원 2007.08.25 9251
185 저의 새로운 스피커입니다. [5] file 조영욱 2008.01.20 9226
184 저의 시스템 입니다. [12] file 윤용환 2006.10.25 9175
183 신년맞이 기기교체 [10] file 박찬익 2005.12.31 9131
182 다시 시작하는 오디오 [21] file 강헌주 2007.02.20 9007
181 마음속에 있던 앰프를 들인 기념으로.... [20] file 강용하 2011.03.31 8979
180 현재상황.. [10] file 김보영 2008.02.06 8905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