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삶의향기

진공관앰프 제작교실 경과...

2009.11.22 20:27

송영진 조회 수:7673 추천:264



총 여덟번의 예정으로 처음 시작한 진공관앰프 제작교실...
처음 시도한 것이라 수강생도 딱 네분에 불과했지만 매우 화기애애한 분위기에서 강의가 진행되었습니다.
그리고 이제 마지막 강의만 남겨두고 있습니다.
처음 시작할 때는 납땜을 처음 해보는 분들이 많아 걱정도 했었습니다만,
차근차근 진행을 해 나가면서 납땜요령에 금방 익숙해 지시더군요.
모자라는 장비와 공구는 제가 따로 준비할 수 밖에 없었지만, 그래도 기본적인 떔질은 거의 완성이 된 것 같습니다.

강좌에서 만드는 앰프는 회로도만 준비된 백지상태에서 기판을 제작하고, 몇차례 프로토타입의 기기를 제작하면서 여러 부품도 적용해 보고 부분적으로 부품도 변경해 가면서, 청계천 부품상 등을 뒤지고 외국 사이트에 직접 오더를 하면서 부품을 구하고, 프로분들의 도움을 받아 고급스럽게 섀시도 마무리를 했습니다.
차근차근 설명에 따라 함께 제작을 한 결과, 한껀의 실패도 없이 수강생 전원이 앰프 제작에 성공하였고, 이어지는 시간에 작은 3인치 풀레인지를 이용한 소형 스피커의 제작, 인터커넥트 케이블, 스피커케이블, 파워케이블의 제작 등 예정되었던 전 과정이 마지막 강의 바로 전인 오늘로 마무리 되었습니다. (몇분은 제가 이따금 만드는 문도르프 Silver/Gold 0.5mm 단심선 세가닥으로 만드는 인터커넥터 케이블 제작에 도전하고 계십니다) 중간중간 케이블의 변화에 따른 소리변화도 경험해 보고요. 자작 케이블을 연결해 소리변화도 느껴보고요. 그리고 이제 마지막 한번의 마무리 강의만 남았습니다. 제가 알고 있는 지식을 최대한 직접 전해 드려야겠죠.

강의 과정을 잡지사에서 취재도 해 갔고, 중도에 참여할 수 있냐는 문의도 한두껀 들어왔지만, 수업의 진도가 있고 하여 다음 기회를 부탁드렸죠.

http://www.galleryindeco.co.kr/bbs/view.php?id=artschool_board&page=1&sn1=&divpage=1&sn=off&ss=on&sc=on&select_arrange=headnum&desc=asc&no=91

무엇보다도 참가하신 분들께서 보람을 느끼실 수 있도록, 앰프 제작원리와 각종 케이블의 제작요령을 상세하게 알려드렸습니다만, 상당히 재밌어 하시는 것 같아 강좌를 시작한 이래 진행자인 저 역시 가장 큰 보람을 느낀 것 같습니다. 물론 일부는 수박 겉핧기 식의 진행일 수도 있겠지만, 그래도 원리를 이해하고 직접 자신의 손으로 만들어보는데서 오디오 생활의 범위를 넓혀가는데 좀 더 도움이 될 수 있었던 것 같습니다.
또한 앰프 역시 생각했던 것 이상으로 아주 훌륭하고 만족스러운 소리를 내어주어 상당히 만족하고 있습니다.

이제 마지막 한번의 강의만 남으니 다소 아쉬운 감도 없지 않네요.
하지만 참여하셨던 분들 모두 어느정도 만족하시는 모습을 보니 아마츄어에 불과한 제가 이런 무지막지한 강좌를 진행했던 보람을 크게 느끼게 되는 것 같습니다.

이제 1기 강의가 끝나가니 당분간 좀 쉬고(그간 밀렸던 자작에 좀더 몰두할 수 있겠죠) 내년쯤 다시 강의를 계획해 볼까 하는 생각입니다. 그래도 강좌를 다시 시작하려면 앰프키트 제작을 위한 최소 수량은 모아져야 하겠지만요...^^

앰프키트 제작 기획에, 강의 준비에, 부품수급에, 섀시 제작에, 재료 준비에....
어쨌든 올 가을은 무척이나 보람차게 보낸 것 같습니다...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수
공지 회원 가입시 유의사항 하이파이뮤직 2016.10.16 667
공지 [안내] 게시물 작성 후, 수정시 첨부사진 삭제 방법 심순보 2016.09.06 633
공지 홈페이지 리뉴얼 및 모바일 페이지를 오픈하였습니다. [1] 하이파이뮤직 2015.04.24 814
2627 미신과의 투쟁^^ [3] file 이호영 2009.12.05 2577
2626 눈이 옵니다 [5] file 김보영 2009.12.05 2164
2625 바리스타 COMPETITION [3] file 노성완 2009.12.05 2250
2624 7조원 유산 [3] 김민석 2009.12.03 2409
2623 너무나도 무서운(?) 사진 [4] file 이호영 2009.12.02 2541
2622 마당 넓은 집,을 링크해놓았습니다 [6] 박일원 2009.12.01 2247
2621 인간은 충분히 합리적인가? [2] file 조홍근 2009.11.30 2854
2620 출장길에 구해온 두권의 책 [5] file 송영진 2009.11.28 2556
2619 경인년을 맞으며... [6] file 김호덕 2009.11.26 2270
2618 오디오 매니아 [33] 민경찬 2009.11.26 3155
2617 홀로 산행에서 배우는 10가지 교훈 [12] file 조홍근 2009.11.26 2669
2616 너도나도 다리미질을 해야는가... [2] 양훈모 2009.11.26 1976
2615 조횟수가 바닥을 기고 있어 회원님들의 도움을 청합니다 [2] 박일원 2009.11.26 1920
2614 린 오디오 시디피 생산중단 [1] 김민석 2009.11.26 2626
» 진공관앰프 제작교실 경과... [4] file 송영진 2009.11.22 7673
2612 요즘 4살은 무섭습니다 [3] 이호영 2009.11.20 2658
2611 Tea Pot Museum.... [3] file 노성완 2009.11.18 2427
2610 바르셀로나와 날치기 수법 [10] 양훈모 2009.11.16 2432
2609 시드니 쿠링가이에서 월요 인사드립니다 [2] 박일원 2009.11.16 2405
2608 eden garden cafe에서.. [1] file 노성완 2009.11.13 269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