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음악과공연

처음에는 Belcanto: The Voice of the Viola를 만나면서 매력을 느꼈는데, 

Bach의 무반주첼로조곡 1, 3, 5를 Viola 버전으로 들으면서 웬지 주법이 

Joseph Szigeti와 매우 흡사하다는 생각을 갖게 되었습니다. 특히 시게티가 연주한 Vanguard에서 나온 바흐의 

"무반주바이올린 소나타와 파르티타"를 들어보면 더욱 확신(?)이 듭니다. 

시게티가 1973년에 서거했고 따메스띠가 1979년에 태어났으니 억지로 짜맞추면 그럴 듯해보입니다만... ^^


여하간 바이올라 연주도 참 아릅답지만, "때로는 애절하게 때로는 아름답게 연주하는 것이

영락없는 시게티의 환생"이라는 환상도 가져봅니다. 꿈속에서 꿈을 꾸는 듯.....

BEL CANTO: THE VOICE OF THE VIOLA/ ANTOINE TAMESTIT [벨 칸í : ë¹ì¬ë¼ì 목ì리 - ìí¸ì íë©ì¤í°]

SUITES NOS.1.3 & 5/ ANTOINE TAMESTIT [ë°í 무ë°ì£¼ ì²¼ë¡ ì¡°ê³¡: ë¹ì¬ë¼ ë²ì ]

s-l1600.jpg

(LP 사진은 eBay에서 빌어왔습니다.)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수
공지 2017년 하반기 하이파이뮤직 시청회를 개최합니다. [1] 하이파이뮤직 2017.11.03 436
공지 게시물 게시 원칙에 관한 안내 하이파이뮤직 2006.09.21 35131
2775 영화 댄싱 베토벤 [3] file 전정민 2018.09.09 335
2774 쿠바 음악의 디바 다이메 아로세나 Dayme arocena file choooo 2018.08.06 298
2773 정선아리랑!!! 진짜 우리 노래! 누구의 노래가 더 절창일지...ㅠㅠ [8] 성기서 2018.07.21 481
2772 셋 중 하나를 빼라면? [3] 성기서 2018.07.04 798
2771 마르찌! 마르찌! 마르치의 슈베르트와 베토벤! [1] 성기서 2018.06.29 623
» 나만의 환상?: 시게티의 환생?: 앙뜨완 타메스띠!!! [2] 성기서 2018.05.17 629
2769 숨은 진주, 유진 포도(Eugene Fodor)??? [9] file 성기서 2018.05.15 707
2768 오늘의 선곡 [5] file 전정민 2018.05.10 480
2767 pink martini [6] file 김보영 2018.05.04 440
2766 무엇을 들어도 좋은 [10] file 김보영 2018.04.24 922
2765 sonny rollins.. sunday beers [8] file 김보영 2018.04.22 444
2764 브람스/글렌 굴드 [6] file 김보영 2018.04.04 579
2763 바비롤리가 지휘하는 프랑크의 교향곡 d단조 [2] file 박성준 2018.03.30 512
2762 old cassettes [2] file 김보영 2018.03.28 443
2761 침향무 [3] file 김보영 2018.02.03 663
2760 레너드 코헨 [4] file 강용하 2018.02.01 614
2759 페르골레지-슈타바트 마터 [4] file 이정균 2018.01.31 475
2758 불레즈의 마법 [4] file 박성준 2018.01.29 499
2757 다시 푸르트벵글러 [3] file 박성준 2018.01.29 594
2756 서울시향 2018년 신년음악회_라벨 치간느, 서울시향과 K향의 비교 [5] file 백은수 2018.01.08 425